2021.03.01 (월)

자생의료재단, 취약계층에 김장김치 1.3톤 전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체,봉사

자생의료재단, 취약계층에 김장김치 1.3톤 전달

‘제12회 사랑의 김장 나누기’ 행사 개최
코로나19로 어려운 저소득·독거노인 250가구에 전달

[사진설명] 자생의료재단 김동희 사회공헌실장(가운데)이 김장김치를 기부하며 부천시청 권운희 복지정책과장(왼쪽), 부천시원미노인복지관 장기욱 관장(오른쪽)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jpg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은 김장철을 맞아 ‘제12회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를 통해 직접 마련한 김장김치 1250kg(800여 포기)을 부천지역 저소득·독거 노인들에게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4일과 25일 양일간 경기도 부천시 원미동 소재 부천시원미노인복지관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자생의료재단·부천자생한방병원 임직원, 자생봉사단, 부천시원미노인복지관 관계자 등 총 80여 명의 봉사자들이 참여했다.

 

봉사자들은 이른 아침부터 재료 손질을 시작해 김칫소를 버무려 배춧속을 채우고 박스에 포장하는 등 정성껏 김장김치를 준비했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른 안전을 고려해 행사 시작 전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착용과 발열 검사, 손 소독 등 방역수칙 준수도 잊지 않았다.

 

마련된 김장김치는 부천시청을 통해 부천지역 종합사회복지관 10개소에 배분돼 저소득·독거 노인 250여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2009년부터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자생의료재단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는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들과 함께 따뜻한 온기를 나누기 위해 해마다 진행되고 있다.

 

신민식 자생의료재단 사회공헌위원장(잠실자생한방병원장)은 “코로나19와 갑작스러운 추위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는 가운데 정성으로 만든 김장김치로 어르신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내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자생의료재단과 자생한방병원은 소외된 이웃들과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강구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설명] 자생의료재단 임직원 및 자생봉사단이 저소득·독거 노인에게 전달할 김장김치를 마련하고 있다.jpg

 

윤영혜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